[2020.01.20] 삼화페인트, 술톤 유도체 제조방법 특허 취득..."정밀화학 시장 확대 기대"

작성일
2020-01-21 09:35
조회
636
[서울=뉴스핌] 김세원 기자 = 삼화페인트공업은 '술톤 유도체의 제조방법'의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고 20일 밝혔다.

리튬이온을 이용해 충전과 방전을 반복하는 리튬이온전지는 휴대전화, 노트북 등 전자기기에 폭넓게 적용된다. 제품의 기술 발전에 따라 점점 더 높은 에너지, 더 높은 전력, 더 높은 안전성을 갖는 리튬이온전지 개발이 요구되고 있다. 이때 리튬이온전지 성능을 개선하기 위한 가장 경제적이고 효과적 방법이 전해액에 첨가제를 사용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술톤 유도체는 리튬이온전지의 전해액 첨가제로 사용된다. 또 충·방전 용량과 저장수명, 순환수명과 같은 전지 성능에 영향을 주는 피막 형성제로 사용되고 있다. 그러나 기존 술톤 유도체 화합물의 합성 방법은 수율이 낮으며, 다양한 형태의 술톤 유도체를 제조하는 데 한계를 갖고 있었다.

삼화페인트 측은 "본 발명을 통해 고수율의 1,3-프로판 술톤 화합물을 제조하게 됐을 뿐만 아니라 다양한 형태의 유도체 화합물 제조 또한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내용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