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1 이데일리] 소재 '克日' 10년…"2022년까지 글로벌 소재 기업으로"

작성일
2019-08-23 10:16
조회
220
[화성(경기)=이데일리 김호준 기자] “이미 10년 전부터 일본이 독점하던 반도체·디스플레이 핵심 소재를 국산화 해왔습니다. 이제는 화학과 바이오, 센서를 융합한 4차 산업혁명 기술로 세계를 깜짝 놀라게 하겠습니다.”

21일 경기 화성 에버켐텍 본사에서 만난 이성민(사진) 대표는 “에버켐텍을 한 마디로 말하면 ‘미래 신소재 개발 선도기업’이라고 할 수 있다”며 “중소기업이지만 정부 출연연·대기업과의 상생 협력을 통해 일본에 의존하던 여러 핵심 소재들을 국산화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에버켐텍은 전도성고분자를 이용한 디스플레이 보호필름·반도체 모듈트레이용 코팅제를 생산한다. 이 코팅제는 반도체나 LCD·OLED 등 디스플레이 공정 과정에서 정전기를 방지해 불량률을 크게 낮추는 역할을 하는 핵심 소재다. 삼성이나 LG 등 국내 대기업들은 그동안 이를 전량 일본에 의존해왔다.

내용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