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5] 스마트팩토리로 공장 폐쇄 리스크 최소화한다

작성일
2020-05-15 09:40
조회
90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이 올해 초 부터 팬데믹(대유행) 단계에 접어들자 세계 전역에 위치한 국내외 기업들의 생산공장은 일시 조업 중단이나 폐쇄 등 조치로 생산량이 일시적으로 급감하는 피해를 입었다.

현재 각국이 코로나19 확산 억제에 나서며 조업 중단이나 폐쇄 등의 우려는 줄어들었다. 그러나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LG디스플레이를 비롯한 국내 대표 기업들은 코로나19 재유행으로 인한 피해 재발을 우려하고 있다.

코로나19가 전례없는 세계적인 위기를 초래하고 있는 가운데 전문가들은 제조방식의 패러다임 전환(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방안이라고 입을 모은다.

내용 자세히 보기